2020/04/12 23:29

각 진영마다 마음의 준비를 가져야 할 때.txt 흘러가는 시냇물 (잡담)

이제 사전투표도 끝났고 남은건 수요일 날 총선을 통해 정국이 어떻게 변하는지 봐야할 것 같군요.


모두에게 자신있는 말을 하더라고. 여당은 만쥬당이 압승한다고 큰소리치고, 야당들도 나름 통통당이 선방하거나 방어는 할 수 있다고 장담하고 있어요.

누구는 현 여권이 마음대로 할 정도로 압도적으로 의원석을 얻을 거라고 자신하고 있고요.

다른 누구는 야권들이 현 정권을 좌절 시킬 정도로 압도적으로 의원석을 얻을 거라고 말하고 있네요.


누구든지 자신의 예상과 세계관이 맞을 거라 장담하고 있어서 마지막까지 봐야 알 것 같아요.

공중파와 케이블 방송만 보는 사람들은 그저 기분나쁘고 슬픈 일도 있겠지만 현 정부를 마냥 미워할 수 없는 찝찝한 감정을 갖고 있을테고요.

인터넷과 해외신문도 보는 사람들은 어떻게든 바뀔 거라고 생각하고 있고 막상막하더라고 말합니다.


확실한 건 개인도 작년 일본불매운동으로 다니던 회사가 큰 피해를 입었음에도... 이것을 전달해 줄 이웃도 없고

평범한 사람들도 이 정부에 대해선 삶의 어려움이나 국가의 자존심, 개인의 가치관 그거 자체보다는 그놈의 '조국 사태'로 싫어한 게 대다수더라고.

반대로 화를 내는 사람들은 '다른 정부였으면 별에별 사건도 언론에서 터트려줘서 타격 줬을 텐데 이번 정부는 언론이 자꾸 편들어줘서 조용하게 가서 화가 난다'라고 말했고 역으로 옹호자들은 '그거 다 거짓말, 진짜 잘 해서 잘 나가는 걸 시기하는 거 뿐~'이라고 약을 올리기도 합니다.


재밌게도 현 여당을 지지하면서도 현 대통령을 싫어하는 사람들도 있고 반대로 대통령은 좋아하지만 여당을 싫어하는 사람들도 많이 봤어요.

그리고 야당을 지지하는 사람들은 실은 야당을 싫어하지만 울며겨자먹기로 지지하거나 그냥 될대로 되라고 표 줄거라는 분들도 있고요.


개인적으론 뭐 하고 싶은 말은 많지만 일단 이 나라가 눈치 안보고 기존 동맹국들과 더욱 친하게 지내고 쑥쑥 크는 미래로 갔으면 좋겠다고 느낍니다.

아무리 각자도생이고 혼자서 모든 걸 해결해야하는 시대가 왔다해도 개인이 잘된다 해도 사회가 이상하면 노력이 나쁜 쪽으로 상쇄되잖아요?

그건 막아야겠죠? 설령 자기가 원하는 정당이 승리한다고 해서 반대자들을 비웃지는 말고 반대자들이 원했던 정책을 조금 조절해서 얻으면 될텐데 왜 이리

그걸 생각하지 않았을까요? 확실한 건 결과를 보면 누구는 패배자들을 조롱하는 시간이 꽤 오래 지속될 것 같습니다.


그렇다고 안심할 수는 없겠죠. 보궐선거가 있는 이유는 당선이 된 사람이 이런저런 이유로 탈락할 수 있기 때문이죠.

보궐선거도 끝나고 나서야 다 끝났다고 봐야겠죠. 누구던지 끝날 때까진 끝난 게 아니라고 봐야겠네요.



p.s. 제가 다니던 갤러리에 똑같은 글을 돌려 썼는데, 만약 지금 여당이 정말로 대승한다면 대부분의 사람들은 인터넷의 다른 의견을 거의 보지 않고

내키는 대로 살았다는 거라고 봐야할까요? 반대로 야당이 대승한다면 은근히 답답하게 생각했던 사람들이 다른 의견을 제시했다고 봐야할까요?


사실 이제 세계는 우한 코로나 이후 과거의 세상으로 다시는 돌아갈 수 없다고 하고, 계층 간의 이동은 더욱 공공하게 굳어져 불가능해질 것이라고 말합니다.

그리고 능력치가 엄청나게 뛰어나면서도 계속 새로운 걸 배우는 극소수의 사람만 살아남는다고 다들 떠드는데 이걸 늦추는 것만이 정답일지...

아니면 반대로 다른 방법이 새로 나올 것이냐며 마냥 기다려야하는 것인지... 그것은 다들 모르겠죠?


덧글

  • RuBisCO 2020/04/13 09:41 # 답글

    계속 배우고 나아가는 사람이 살아남는거야 선사시대부터 너무나 당연한 일이었습니다. 새삼스러운 사실은 아니죠. 엄청나게 뛰어날 필요까지는 없습니다. 단지 세상이 바뀌는 만큼만 적응하면 그만이죠. 호의와 배려라는 허울을 내세워 사람들이 변화를 거부해왔습니다만 펀더멘탈이 바닥나서 그걸 더 이어가기 힘들게 되었을 뿐입니다.
  • 2020/04/13 11:20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20/04/16 02:25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20/04/16 02:51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20/04/16 02:53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20/04/16 03:46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20/04/16 15:48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20/04/16 17:22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20/04/17 00:20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20/04/17 23:30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댓글 입력 영역


네이버 이웃커넥트

이글루스 검색기


저작물 위젯 달기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Eyzen저작물
본 CCL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